강동구, ‘협치강동 열린토론회’ 온라인 개최

2022년 강동구 민관협치 사업, 투표를 통해 주민이 결정

작성일 : 2021-07-16 11:01

지난 7월 13일,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온라인으로 개최된 ‘협치강동 열린토론회’에서 화상영상으로 인사말씀을 하고 있다.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지난 13일 주민이 직접 2022년 민관협치 시행사업을 결정하는 협치강동 열린토론회를 온라인으로 개최했다고 밝혔다.

 

구는 지난 3월부터 한 달 동안 협치강동구회의(민간의장 김용임)’ 주관으로 민과 관이 협업해 실행할 수 있는 54개 사업을 발굴했다. 이후 총 14회의 민관합동회의를 거쳐 최종 선정된 8개 사업을 이번 토론회에 상정했다.

 

이번 토론회는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온라인을 통해 진행됐으며 이날 토론회에서 주민들은 사업 선정과정에 대한 설명을 듣고 사업의 효과성과 협치성, 적정성 등을 검토해 내년도 시행 사업으로 어떤 사업이 적합한가를 결정했다.

 

그 결과 내년도 민관협치 사업으로 탄소중립 2050을 위한 구민실천 10년의 관찰, 10년의 지원, 10년의 돌봄 지역사회와 여성들이 다함께 행복을 만드는 일터 다행우리동네 노동상담카페 주민톡톡(Talk! Talk!)광장 등 8개 사업의 우선순위가 결정됐다. 선정된 사업은 약 10억 원 시비 예산이 투입되어 내년부터 시행할 예정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이번 토론회를 통해 주민들이 실제로 원하는 정책들을 발굴하고 민관 협치에 대한 관심과 참여를 지속적으로 높이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