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위드코로나’ 위한 강동성심병원과 협약식 개최

재택치료로 인한 확진자의 불안감 감소·정서적 안정감 제공

작성일 : 2021-10-21 10:30

10월 20일(수) 개최된 재택치료 협력병원 강동성심병원과의 협약식.

 

강동구(구청장 이정훈)는 지난 1020() 오전, 코로나19 재택치료 환자의 안정적인 치료와 건강관리를 위해 강동성심병원과 협약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기존 확진자는 병원에 입원하거나 생활치료센터에 입소했으나, 단계적 일상회복으로 방역체계를 전환하기 위해 코로나19 확진자 중 자택에서 해제 전까지 치료와 건강 관리를 받는 시스템이다.

 

다만, 재택치료 대상자는 기존 제한적 허용에서 입원요인(의식장애, 호흡곤란, 조절되지 않는 발열, 투석환자, 암환자, 기타 정신질환자등)이 없는 70세 미만 무증상·경증 확진자로 확대해 재택치료 제반 사항을 준수할 수 있으며 본인이 동의하는 경우 승인된다.

 

재택치료 대상자에게는 재택치료키트가 제공되며 구성품은 체온계 산소포화도측정기 경구제(해열진통제) 손소독제 등 기본 방역물품이 제공된다.

 

강동성심병원은 재택치료를 위해 내과의사와 간호사로 의료 인력을 구성하고 하루 2번 건강 상태를 확인한다. 또한, 24시간 비상연락 체계를 유지해 증상 악화 시 신속하게 의료진의 비대면 진료를 통해 병원이나 생활치료센터로 이송을 결정하게 된다.

 

이와 함께 보건소는 재택치료 전담팀을 구성해 24시간 비상연락 체계를 구축하고 대상자 건강관리에 필요한 제반 사항을 지원하며, 응급상황 및 이송 시 신속히 대응한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전문 의료진의 신속한 판단으로 중증 이환율(확진 환자 중 중증환자로 전환하는 비율) 감소와 재택치료로 인한 환자의 정서적 안정감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구는 앞으로도 위드코로나 시대 전환을 위한 단계적 일상회복을 준비하는데 차질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